‘코로나 블루’ 시로 치유 나선 대구 시인들 (경향신문)

대구문화재단은 ‘시인보호구역’ 소속 9명의 시인이 오는 17일까지 수성구 범어아트스트리트 전시장에서 위로와 희망을 주제로 ‘9편의 시, 9명의 시인’전을 연다고 6일 밝혔다

혼밥이 좋은 시인의 발신 "난 혼자지만, 혼밥이 좋아"정훈교

그가 노래하는 혼자는 그림자를 좇아 해변을 걷고, 이름이 호명되는 것을 망설인다.그때와 같은 날을 거닐고 있는 시인은 가난하다. 그에게 혼자는 과거나 재난이 아닌 지금 움직이는 파도와 같다.

시인보호구역에 응원을 아끼지 않는 문화예술지킴이 언론사 관계자분들께 진심으로 감사한 마음을 전합니다.

기사[뉴스페이퍼] [영호남 문학청년학교 축전]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도종환 국회의원

시인보호구역
2020-07-30
조회수 288


1980년대 이후 거의 처음 열리는 영호남 문학청년의 문화교류가 앞으로는 보다 자주 열리기를 바랍니다. 함께 시를 읽고, 철학과 인문학을 공부하고, 음악과 문학을 나누며 사람과 세계를 깊게 이해할 수 있게 되기를 바랍니다.


정훈교 선생님을 비롯해 이 행사를 준비하느라 애써주신 시인보호구역, 문학신문사 뉴스페이퍼 관계자분들께도 깊은 감사와 따뜻한 응원을 보냅니다.


'은행나무 노오란 우삿깃 아래 서 있으면 /희망 또한 불타는 형상으로 우리 가슴에 적시는' 가을이 되시길 바랍니다.


강현구 기자 2019.11.13



기사 전문 확인하기  



0 0
오프라인


시인보호구역 대구 수성구 무학로23길 87


시인보호구역, 온라인 소통관

상호: 협동조합 시인보호구역 | 사업자번호: 734-81-01760 | 대표자 : 전운경 | 정보책임자 : 이진리

사업장 주소 : 대구광역시 수성구 무학로 23길 87 | 대표전화 : 1899-7083


호스팅 제공자 : (주)아임웹 


시인보호구역 본점  대구광역시 수성구 무학로 23길 87

the sibo c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