힘내요대구 시인보호구역 with 대구광역시 중에서

(문학비디오 1) 시인보호구역 대표시인 정훈교_ (詩) 마지막이라는 말에는 석류알처럼 붉은 슬픔이 잠들어 있다

매니저 이진리
2021-04-15
조회수 40

마지막이라는 말에는 석류알처럼 붉은 슬픔이 잠들어 있다 / 정훈교

 

마지막이라는 말은 '아'에서

'ㅇ'이 빠진 것처럼

 

허전하고 쓸쓸하다

 

물론 당신이 떠난 날도 여러 날 그러하였다.

 

- 『난 혼자지만, 혼밥이 좋아』 중에서

 


정훈교

 

경북대학교 경영대학원(석사)을 졸업했으며, 2010년 『사람의문학』으로 등단했다.

시집으로는 『또 하나의 입술』과 『난 혼자지만, 혼밥이 좋아』가 있으며, 시에세이집 『당신의 감성일기』가 있다.

독립문학예술잡지 《시인 보호 구역》 책임편집과 인문예술공동체 시인보호구역 대표를 맡고 있다.


0 0
시인보호구역, 온라인 소통관

상호: 협동조합 시인보호구역 | 사업자번호: 734-81-01760 | 대표자 : 전운경 | 정보책임자 : 이진리

사업장 주소 : 대구광역시 수성구 무학로 23길 87 | 대표전화 : 1899-7083

호스팅 제공자 : (주)아임웹 


시인보호구역 본점  대구광역시 수성구 무학로 23길 87

the sibo c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