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인보호구역에 꽃이 피고 눈 내리고 사람의 음성이 어우러진 지 10년이 되었습니다

류근
2022-12-28
조회수 289

시인보호구역에 꽃이 피고 눈 내리고 사람의 음성이 어우러진 지 10년이 되었습니다. 참 많은 마음들이 이 공간 안에서 살과 뼈를 얻으며 스스로 빛이 되었습니다. 시인이 시인답게 일으켜세워지는 시인의 영지. 앞으로도 굳건한 보호의 솟대를 하늘 높이 펄럭이며 이 땅의 시인들에게 따뜻한 울타리가 되어주길 소망합니다.

2 0
시인보호구역, 온라인 소통관

상호 : 시인보호구역 | 사업자등록번호 : 734-81-01760 | 이사장 : 전운경 | 정보책임자 : 공방 연애편지

주소 : 대구광역시 수성구 무학로 23길 87 | 고객센터 : 1899-7083 | 전자우편 : sibo4530@naver.com



문화콘텐츠그룹 시인보호구역

                                                                                                                                                             

                                                                                                                                                              [동탄점]  경기도 화성시 메타폴리스로 42 (반송동)         

                                                                                                                                                              [제주점]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신대로 145 (연동)                                                                                                                                                     

                                                                                                                                                              [대구점]  대구광역시 수성구 무학로 23길 87 (두산동)

                                                                                                                                                              [대구점]  대구광역시 중구 태평로 160 (북성로)